PR CENTER

엘라스트 원준, '성스러운 아이돌' 종영소감 "첫 도전 칭찬해 줘서 감동!"

페이지 정보

  • 작성자 최고관리자
  • 날짜 2023-04-05
  • 조회수 162
링크#1

본문

엘라스트 원준이 ‘성스러운 아이돌’을 마무리하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엘라스트 원준의 소속사 이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3일 종영한 tvN 수목드라마 ‘성스러운 아이돌’에서 티폰 역으로 첫 연기에 도전했던 원준의 종영 소감을 공개했다.

원준은 극 중 성공을 댓가로 한 영혼 거래 계약으로 하루아침에 톱 아이돌이 된 ‘이블 보이즈’의 막내 티폰 역을 연기했다.

극 후반에 본격적으로 등장한 원준은 영혼 거래 계약에 대해 폭로하며 램브러리(김민규 분)의 도움을 받아 이블보이즈가 진짜 요괴로 변하는 것을 막아내는 활약을 펼쳐보였다.

원준은 “드라마 첫 도전이었는데 많이 칭찬해주고 찾아봐 줘서 너무 감동이였어요!!”라고 첫 연기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 그는 “그동안 ‘성스러운 아이돌’을 많이 사랑해줘서 너무 고마워요 엘링, 앞으로도 더 많은 작품에서 활약하는 스펙트럼 넓은 원준이의 모습 보여줄게요! 다시 한 번 감사해요”라고 팬들에 대한 고마운 마음도 잊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