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 CENTER

'성스러운 아이돌' 엘라스트 원준, 요괴 계약 이블보이즈 구했다

페이지 정보

  • 작성자 최고관리자
  • 날짜 2023-03-23
  • 조회수 205
링크#1

본문

보이 그룹 엘라스트(E'LAST) 멤버 원준이 이블보이즈를 구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성스러운 아이돌'(극본 이천금, 연출 박소연) 11회에서는 영혼 거래 계약으로부터 이블보이즈를 구해내는 티폰(원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티폰은 램브러리(김민규 분)와 달(고보결 분)을 만나 이블보이즈가 영혼 거래 계약을 한 곳이 홍우대대라는 사실을 두 사람에게 알렸고, 그 계약으로 인해 자신과 가족의 기억이 사라졌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티폰은 가족에 대한 기억이 있느냐는 램브러리의 질문에 "하나도 기억나지 않는다. 처음부터 저한테 가족이 없었던 느낌"이라고 대답하며 혼란스러워했다.

이에 램브러리는 시상식에서 이블보이즈에게 신성력을 불어넣은 뒤 가족에 대한 기억을 되살려냈다. 무대를 준비하던 티폰은 초대석에 앉아있는 자신의 아빠를 보고 멍해진 표정으로 눈물을 흘렸고 멤버들과 함께 무대를 포기한 채 돌아섰다.

티폰은 이처럼 요괴로 변한 두려움에도 램브러리를 찾아가는 용기를 냈고, 결국 영혼 거래 계약을 무효화시키며 이블보이즈 멤버들과 주변 사람들의 기억을 되찾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해냈다.

'성스러운 아이돌'을 통해 첫 연기 도전에 나선 원준은 두려움과 혼란스러운 상황 속에서도 용기를 내서 멤버들을 구하는 티폰 역을 자연스럽게 소화해냈다.

원준은 특히 앳된 외모로 두려움에 떨거나 혼란스러워하는 모습들을 표현해내며 보호 본능을 자극하는 표정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한편 원준이 속한 엘라스트는 오는 24일 오후 7시 서울 용산구 대원콘텐츠라이브에서 온·오프라인 단독 팬미팅을 개최한다.